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발리댁’ 가희의 화보가 된 해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가 발리 해변에서 근황을 전했다.

가희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리 해변에서 찍은 사진 여러 장과 함께 “사진 고마워 여보. 근데 파도 오면 얘기 좀 해줘”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비키니 수영복차림의 가희가 모래 사장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두 아이의 엄마인데도 군살없이 늘씬한 몸매가 보는 이의 눈길을 끈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이 발리의 아름다운 해변과 가희의 몸매에 감탄한 가운데 일부 네티즌은 “마스크 안 해도 되고 대박 부럽..”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가희는 해당 댓글에 “바다빼고 마스크 써요 여기서도..”라는 글을 직접 남겼다. 지난해 마스크를 쓰지 않고 바닷가 산책에 나선 사진을 SNS에 올렸다가 논란이 됐던 그가 빠르게 대처한 것.

한편 가희는 2016년 3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해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가족과 함께 발리에서 거주 중이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