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공식] 조병규 “학교폭력 루머 좌시하지 않겠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찰에 수사 의뢰…선처없이 강경대응


▲ 조병규는 “좋은 앙상블이 작품에서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배웠다”고 했다.
HB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조병규 측이 학교폭력 의혹에 대해 ‘악성루머’라며 경찰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조병규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17일 “무분별한 악성 댓글과 허위사실 유포자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고자 당사는 경찰 수사를 정식 의뢰했다.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인 책임을 묻겠다”라고 밝혔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조병규와 뉴질랜드 고등학교를 다녔다고 주장한 네티즌이 ‘조병규가 과거 언어폭력을 했다’고 주장하며 사과를 요구하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학교폭력 의혹이 제기되면서 조병규의 입장에 관심이 쏠렸다.

최근 종영된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에서 활약한 조병규는 오는 3월 KBS2 새 예능 ‘컴백홈’에서 유재석과 함께 MC를 맡을 예정이다.

다음은 HB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HB엔터테인먼트(매니지먼트 대표:나병준) 입니다. 소속 배우 조병규를 향한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 유포와 관련 공식입장 드립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게시된 조병규 배우를 향한 무분별한 악성 댓글과 허위사실 유포자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고자 당사는 경찰 수사를 정식 의뢰하였으며 현재 본 건과 관련 조사에 착수했음을 알립니다.

소속 배우에 대한 악성 루머를 양산하고 확산시키는 범법 행위에 대해서는 더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향후 수사 결과에 따라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인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

HB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도 소속배우의 명예를 훼손하는 불법 행위(허위사실 유포, 악성 댓글 작성)에 대해서 보다 강력히 대응할 것이며 소속 배우들의 권익이 보호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