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혼인신고+임신’ 쥬얼리 출신 조민아, 오늘 비연예인과 웨딩마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지난해 혼인신고와 임신 소식을 전했던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20일 서울 모처에서 진행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편은 피트니스센터 CEO로 6살 연상의 비연예인이다. 지난해 11월 혼인신고 사실을 알린 조민아는 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을 늦게 올리게 됐다고 밝혔다.

조민아는 SNS를 통해 “저를 저 자신보다 사랑해주고 소중하게 아껴주는, 성실하고 듬직한 분을 만나 미래를 함께 하기로 했다”고 전하며 “결혼식 준비를 하는 과정에서 얼마전 아가천사 ‘까꿍이’ 도 찾아왔다”며 임신 소식을 동시에 알린 바 있다.

조민아의 결혼식에는 쥬얼리 멤버로 함께 활동한 박정아, 서인영 등도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민아는 2001년 4인조 걸그룹 쥬얼리로 가요계에 데뷔해 ‘니가 참 좋아’, ‘슈퍼스타’ 등이 히트하며 큰 인기를 끌었다. 2006년 팀에서 탈퇴한 뒤 드라마 ‘전우치’, ‘친애하는 당신에게’ 등으로 배우에 도전했다. 파티시에로 변신한 조민아는 2015년에 자신의 이름을 딴 베이커리를 열었지만 2018년 문을 닫았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