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작사가 이효리를 만날 시간…소유, 신곡 기대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소유가 오는 11일 ‘잘자요 내사랑’(Good Night MY LOVE)을 발매한다고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8일 밝혔다.

소유는 지난 6일과 7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새 싱글 ‘잘자요 내사랑 (Good Night MY LOVE)’ 티서 사진 4장을 공개하며 신곡 발표를 알렸다.

‘잘자요 내사랑’은 이효리가 작사에 참여해 발표 전부터 주목을 받고 있다. 이효리가 작사하고 베이빌론이 작곡한 이 곡은 두 사람이 함께 곡 작업을 하던 중 소유에게 잘 어울릴 것 같다는 생각에 곡을 선물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이효리는 베이빌론의 ‘혼자’를 작사, 작곡, 프로듀싱하며 한차례 협업한 바 있다.

이효리는 자신의 히트곡 ‘미스코리아’, ‘Bad Girls’ 등을 직접 작사했으며, 지난해 MBC ‘놀면 뭐하니’ 출연 당시 ‘다시 여기 바닷가’를 작사하며 꾸준히 작사 실력을 선보여 왔다.

소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글씨 느낌의 감성적 폰트로 된 가사를 게재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신곡의 가사를 보면 ‘오늘 하루 얼마나 힘들었나요’, ‘아둥바둥 살아내느라 정말 고생했어요’, ‘오늘은 또 어떤 일이 있었나요 말해봐요 그대 얘길 듣고 싶어요’, ‘지치고 힘들어 기댈 곳 없을 때’ 등 위로를 건네는 말들로 채워져 있다.

소유 보기만 해도 온기를 전하는 가사에 진심을 담은 노래로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어린 위로를 안겨줄 전망이다.

한편 소유의 신곡 ‘잘자요 내사랑’는 오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