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사유리, ‘슈돌’ 합류…방송 통해 비혼모 육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비혼 출산’으로 주목을 받은 일본 출신 방송인 사유리가 방송을 통해 육아를 공개할 예정이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측은 사유리가 새로운 슈퍼맨으로 합류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유리는 생후 140일 된 아들 젠과 최근 ‘슈퍼맨이 돌아왔다’ 촬영에 돌입한 것으로 전해진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연예인, 스포츠 스타 등을 비롯한 유명인 아빠들이 48시간 육아를 맡아 고군분투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이다. 아빠가 아닌 엄마가 메인으로 출연하는 사례는 8년간의 방송 중 사유리가 처음이다.

사유리는 자신의 비혼 출산을 ‘KBS 뉴스 9’에서 가장 먼저 보도한 KBS와의 인연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4일 아들 젠을 출산했으며, 같은 달 16일 출산 소식을 세상에 알렸다. 부모가 되는 것이 꿈이었던 사유리는 난소 나이가 48세라는 소식을 접한 뒤 정자은행에서 정자를 기증받아 비혼인 상태로 임신을 한 뒤 출산했다.

그는 당시 인터뷰에서 “자연 임신이 어렵고 지금 당장 시험관 시술을 하더라도 성공 확률이 높지 않다는 이야기를 듣고 세상이 무너지는 것 같았다”며 “사랑하지 않는 사람을 급하게 찾아 결혼하는 게 어려웠다”고 비혼 출산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힌 바 있다.

또 사유리는 일본에서 정자 기증을 받은 이유에 대해 “한국에서는 결혼한 사람만 시험관 시술이 가능했다”며 “아이를 낳을 수 있는 권리를 인정해줬으면 한다”고 말해 ‘자발적 비혼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수홍 친형 “노한 아버지, 망치들고 수홍이 찾

방송인 박수홍씨와 갈등을 벌이고 있는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자신의 횡령 의혹에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