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마마무 소속사 RBW, SNS에 “하나의 중국” 글 올렸다 삭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마마무 소속사 RBW, SNS에 “하나의 중국” 글 올렸다 삭제.
RBW 인스타그램
걸그룹 마마무의 소속사인 RBW가 공식 소셜미디어 계정에 ‘하나의 중국’ 지지글을 올렸다가 삭제한 뒤 사과했다.

31일 새벽 RBW의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우리 회사는 하나의 중국 원칙을 고수한다”는 내용의 글이 영어와 중국어로 각각 게시됐다.

같은 내용의 글이 RBW의 공식 웨이보 계정에도 올라왔다.

그러나 몇 시간 뒤 문제의 글은 인스타그램과 웨이보 계정에서 모두 삭제됐다.

그리고 곧 “내부적 협의되지 않은 내용의 게시글로 혼란을 빚어 죄송합니다”라는 내용의 글이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로 올라왔다.

처음 ‘하나의 중국’ 관련 글을 본 네티즌들은 뜬금없는 내용의 글에 계정 해킹 가능성을 높이 봤으나 이후 “내부적으로 협의되지 않은 내용”이라는 해명이 올라오자 더욱 혼란에 빠졌다.

일각에서는 RBW 내부의 일부 직원이 독단적으로 돌발 행동을 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됐다.

RBW는 30일 마마무 멤버 문별과 솔라, 화사와의 재계약을 알리며 “휘인과도 재계약을 깊이 있게 논의 중이며 마마무의 해체는 없을 것”이라는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