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치어리더 은퇴’ 이하윤, 세련된 관능미 ‘섹시 큐티’ 화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화이글스 치어리더로 활동하며 ‘대전의 딸’로 불렸던 이하윤이 지난 3월 치어리더 은퇴 이후 첫 행보로 <크레이지 자이언트>(이하 <크자>) 5월호 표지 모델로 활약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하윤은 <크자> 화보에서 특유의 귀엽고 상큼한 미모에 세련된 관능미까지 드러내며 ‘섹시 큐티’의 진수를 보여줬다.

이하윤이 지난 3월 27일 개인 방송을 통해 치어리더 은퇴를 선언하자 일부 한화 팬들은 이제 더 이상 야구장에 갈 일이 없겠다고 할 정도로 아쉬워했다. 이하윤은 은퇴 이후 최초 활동으로 남성 잡지인 <크자> 표지 모델을 선택한 것은 다소 파격이다.

<크자> 측은 치어리더 특유의 건강하고 밝은 이하윤의 이미지에 발랄하고 섹시한 모습을 끌어내기 위해 콘셉트는 물론이고 의상 하나하나에 신경을 썼다는 후문이다.

한편 현재 아프리카TV 크리에이터로 활약하며 새로운 활동 분야를 모색하고 있는 이하윤에게 여러 업체가 손길을 내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윤은 “요즘 오는 여러 제안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활동에 대해 공부하고 있다. 한계가 없는 삶에서 얼마만큼 스스로의 역량을 끌어올릴 수 있는지 많은 일을 시도해 보고 싶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친딸 200회 성폭행 40대 “이럴거면 왜 데려왔냐

미성년자인 두 친딸을 약 200회에 걸쳐 성폭행해 징역 30년을 선고받은 40대 아버지가 법정에서 내놓은 답변이 공분을 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