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서경석, 22kg 다이어트 성공했다더니 바지 사이즈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경석이 7일 오전 인스타그램을 통해 충격적인 사진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작년 94kg의 체중에서 2개월만에 무려 22kg을 감량하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최근까지 감량 후 몸매를 유지하는 서경석은 옷장정리를 하다 충격적인 바지사이즈를 보고 sns에 공유한 것.

서경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옷 정리하다 우연히 발견한 예전 바지 불과 1년 전에 이 바지를 입었다니 ㅠㅠ 다시 돌아가지 않으리” 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는 지금 몸매의 서경석이 입었다고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허리가 큰 바지를 들고 있어 그의 의지가 돋보인다. 이후 팬들을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은 서경석이다.

서경석은 “이제 곧 여름이라 다이어트를 계획하고 계신 분들이 많을텐데 무리하게 다이어트를 하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니다. 예전에 나도 굶거나 무리하게 운동을 해서 체중 감량을 했지만 오히려 요요가 오면서 더 살이 쪘었다”며 “이번에는 내 몸에 필요한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하며 올바른 식생활습관을 지키는 건강한 방법으로 했더니 요요도 오지 않고 일상 생활을 하면서도 편하게 유지가 가능한 것 같다. 다이어트를 계획중이라면 꼭 건강한 방법으로 하길 권한다”며 다이어트를 준비중인 사람들에게 팁을 전하기도 했다.

이어 “예전에는 체중이 많이 나가다 보니 조금만 움직여도 쉽게 피곤하고 에너지도 빨리 떨어졌는데 22kg을 감량한 후에는 에너지도 넘치고 모든 일에 자신감이 생기다 보니 예전보다 방송활동도 더 열심히 하게 되는 것 같다. 특히 38사이즈의 바지도 입기 힘들 정도로 복부비만이 심했는데 이제는 32사이즈도 편하게 입을 정도로 달라졌다”며 감량 결과에 대한 만족감을 전하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처녀막 볼 수 있나” 마취 여성 성추행한 대형

산부인과 근무 중 마취된 여성 주요부위 만져환자뿐 아닌 여성 간호사에도 성희롱 발언A씨 “신기하고 관찰 위해 만졌다” 진술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