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리아나 그란데, 지난 주말 결혼…남편은 2살 연하 부동산 중개업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가 결혼했다.

17일(현지시간) 다수의 외신 보도에 따르면 그란데는 지난 주말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테시토에 있는 자택에서 약혼자인 달튼 고메즈와 결혼식을 올렸다. 조촐하게 열린 결혼식은 20명의 하객만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약혼자 고메즈는 그란데보다 두 살 연하인 1995년생으로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고급 주택 중개업자로 일하고 있다.

미국 연예매체 US 위클리는 그란데가 집을 구하는 과정에서 고메즈를 처음 만났다고 전했다.

그란데와 고메즈는 지난해 초 교제를 시작해왔지만 1년 넘게 교제 사실을 알리지 않다가 지난해 12월 약혼 소식을 전했다.

한편 그란데는 앞서 지난 2018년 코미디언 피트 데이비슨과 약혼했으나 이후 헤어진 바 있다.

2013년 싱글앨범 ‘더 웨이’(The Way)로 데뷔해 현재까지 발표한 정규앨범 6장 가운데 5장을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1위에 올리며 세계적인 디바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