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2021 미스 춘향’ 진의 단아한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나라 최고의 전통 미인인 ‘미스춘향 진’에 김민설(22·서울·서울예술대)씨가 뽑혔다.

김씨는 제91회 춘향제의 일부보 19일 전북 남원시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전국춘향선발대회에서 단아한 전통미로 최고 점수를 받으며 미스춘향 진의 영예를 차지했다.

미스춘향 선은 김민지(22·부산·오클랜드대), 미는 이사라(24·서울·성신여대), 정은 이한나(24·서울· 성신여대), 숙은 윤진주(24·경기·수원과학대), 현은 김은지(22·경기·가천대)씨에게 각각 돌아갔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기저귀 차림으로 도로 뛰어든 2살 남아”…손

미국에서 기저귀 차림으로 한밤 중 도로에 뛰어든 2세 남아가 위기의 순간을 넘겼다.27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최근 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