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미맥콘 이주아, 글래머 몸매 ‘시선 집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회사원 이주아가 남성 잡지 맥심(MAXIM)의 모델 선발대회 미스맥심 콘테스트에서 TOP24에 통과하며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서바이벌 방식으로 모델을 선발하는 모델 선발대회다. 따로 주최 측의 평가나 전문 심사 없이 온라인 투표로만 우승자가 결정되는 게 미스맥심 콘테스트만의 큰 특징이다.

이주아는 1라운드 촬영 때부터 유난히 편한 복장과 긴장하지 않는 모습으로 주목을 받기도 했는데, 그 이유는 바로 2년 전 미스맥심 콘테스트에 참여한 적이 있었기 때문이었다. 그때 당시 “SNS에서 미맥콘을 보고 지원했다”고 밝힌 이주아는 2019 미스맥심 1라운드에서 21위를 기록하며, 아쉽게 2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하지만 그간의 준비를 입증하듯, 한층 여유롭고 섹시한 모습을 보여주며 올해 미스맥심 콘테스트에서는 총 6,526표를 받으며 11위로 2라운드에 진출했다.

맥심은 이주아의 24강 진출을 축하하며 미공개 화보를 공개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 1라운드를 통과한 24명은 ‘코스프레 화보’를 주제로 경쟁을 펼치게 된다. 전부 같은 맥심 유니폼을 입었던 1라운드와 달리, 24강전에서는 참가자가 직접 선정한 코스튬을 입고 화보 촬영을 한다. 때문에 누가 어떤 코스튬을 선보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친딸 200회 성폭행 40대 “이럴거면 왜 데려왔냐

미성년자인 두 친딸을 약 200회에 걸쳐 성폭행해 징역 30년을 선고받은 40대 아버지가 법정에서 내놓은 답변이 공분을 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