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모델 최소현, 21인치 허리+애플힙 ‘환상의 S라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예쁜 옷을 입고 싶어 시작한 운동이 인생을 바꿔 놓았다” 화제의 디지털 화보집 ‘시크릿비’로 차트 올킬에 성공한 모델 최소현이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6월호 커버걸로 분해 또 한 번 완판녀에 등극했다. 차세대 비키니여신, 머슬퀸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최소현은 예쁜 옷을 소화하고 싶은 마음에 피트니스에 입문했다.

대학생이자 쇼핑몰 CEO이기도 한 최소현은 21인치 호리병 몸매와 지갑에 쏙 넣어 다니고 싶은 사랑스러운 매력의 소유자다.

압도적인 섹시미와 청순미로 새로운 ‘베이글녀’의 탄생을 알린 최소현은 공개된 수영복 화보에서 남성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최강의 섹시미를 선보여 관심을 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