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혼성 그룹 ‘아웃렛’ 신곡 발매 이벤트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 여름 가요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 신인그룹 ‘아웃렛’이 신곡 발표 이벤트를 개최하고 팬들과 접점을 확대한다.

‘아웃렛’은 가수 박성연과 안성훈, 영기로 구성된 혼성 3인조 그룹으로 27일 주요 음원 사이트와 쇼케이스를 통해 신곡 ‘돌아버리겠네’를 공개했다. 이어 28일부터 7월 4일까지 저작권 공유 플랫폼 뮤직카우를 통해 팬들과 저작권 공유 이벤트를 실시한다.

‘돌아버리겠네’는 90년대 뉴트로 감성의 멜로디와 훅이 살아있는 곡. 청량감 넘치는 신스 사운드와 썸 타는 남녀의 이야기를 코믹하게 풀어낸 가사가 관심을 모은 가운데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보이스까지 더했다.

‘아웃렛’은 “불타는 여름, 동해바다에 시원하게 다이빙하듯 저희 노래를 맘껏 즐겨 주셨으면 좋겠다”면서 “데뷔 곡인 만큼 기다려 주신 팬분들과 함께 시작을 더욱 특별하게 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저작권 공유 이벤트에는 친필 사인 폴라로이드와 사인 CD 증정이벤트가 함께 진행된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