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반장, 신곡 ‘찰과상‘으로 컴백...‘푸른거탑’ 최종훈 지원 사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밴드 AZERC의 랩과 보컬 담당했던 최반장이 두 번째 싱글 ‘찰과상(abrasion)’을 내고 컴백했다.

지난달 21일 발표한 ‘찰과상’은 기존에 발표했던 하드록, 헤비메탈 사운드의 곡들에 비해 대중성에 중점을 둔 감성 발라드곡이다.

최반장은 이번 곡에서 한 때 사랑하던 연인에게 버림받은 상처로 힘들어하지만, 그 연인을 잊지 못해 그리워하는 이야기를 가사로 담았고 개성 있는 보이스로 호소력 있게 표현했다.

‘찰과상’은 싱어송라이터 잼투와이와 전준혁이 작곡과 편곡에, 기타리스트 장지훈이 세션으로 각각 참여했다. 신예 권명주 감독이 참여한 뮤직비디오에는 tvN 코믹드라마 ‘푸른거탑’의 주인공 ‘최말년’ 배우 최종훈과 미스트롯 시즌1의 출연했던 ‘트욘세’ 가수 겸 배우 한가빈이 남녀 주인공으로, 가수 노현태가 카메오로 우정 출연해 곡의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한편, 최반장은 유튜브 채널 ‘최반장TV’를 통해 시청자들과 소통하며 현장에서 1인 스포츠 중계를 하는 스트리머로도 활동 중이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