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50대 김구라 늦둥이 얻었다 “출산 늦게 밝힌 이유있다”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유튜브 ‘그리구라’ 영상 캡처
최근 늦둥이를 안은 방송인 김구라가 둘째 소식을 뒤늦게 전하게 된 이유에 대해 말했다.

24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김구라가 출산 소식을 밝히지 못한 이유 다 말씀드리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서 김구라는 “2세 소식을 축하해주셔서 감사드린다. 이렇게 축하해주실 줄 몰랐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2세 소식을 미리 전하지 못한 것에 대해 “아이가 일찍 나와 두 달을 인큐베이터에 있어서 출산 사실을 알리는 것은 상황이 아닌 것 같아 얘기를 안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이 계획이 없다가 갑작스럽게 아이가 생겨 너무 즐겁고 좋은 일인데, 아내가 사실 12살 어리지만 마흔살 가까이라 처음에 좀 조심했다. 또한 조산이 실제로 일어나 그동안 얘기를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 사진=유튜브 ‘그리구라’ 영상 캡처
김구라는 “언젠가는 말씀을 드리려고 했다”며 “지금 아이는 건강하지만 검사를 더 받아야 하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첫째) 동현이도 너무 축하한다고 그런다. ‘17kg 증량한 그리’처럼 ‘23세 어린 동생 생긴’ 수식어가 동현이한테 붙을 것 같은데 동현이 입장에서는 조금 부담될 수 있다는 생각도 있다. 제 입장이 쑥스럽기도 해서 알리지 못한 건 죄송하다.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김구라는 지난 2015년 전 부인과 이혼했으며 지난해 12살 연하 아내와 재혼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야옹야옹” 모친 살해하고선 스스로 고양이라

“피고인의 이름이 니콜라스 힐 페레그가 맞습니까?”“야옹야옹.”아르헨티나에서 어머니와 이모를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