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발리우드까지 뚫은 ‘오징어 게임’… 美 ‘팰런쇼’ 입담 게임 펼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넷플릭스 서비스 83개국서 한 번씩 1위
출연진 6일 NBC 토크쇼에… “명단 비밀”
베이조스 “빨리 보고 싶다” 기대감 표현

▲ 제프 베이조스 트위터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인도에서도 정상에 올라 넷플릭스가 서비스 중인 83개국에서 모두 한 번씩 1위에 오르는 기록을 세웠다.

3일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패트롤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전날 83개국 중 덴마크와 터키를 제외한 81개국에서 넷플릭스 TV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영화와 TV를 합친 부문에서도 정상이었다. 두 나라에서는 1위를 유지하다 지난 1일 한 계단 내려간 2위를 기록했다. 총점은 지난 1일에 이어 828점으로, 2위인 영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티스의 비밀 상담소’(629점)보다 크게 앞섰다.

82개국에서 정상을 차지하는 동안 인도에서는 명문대에 진학하기 위한 입시생들의 경쟁을 그린 인도 코미디 드라마 ‘코타 팩토리’가 1위를 지키다 ‘오징어 게임’에 지난 1일 결국 정상을 내줬다. 유튜브에 올라온 ‘오징어 게임’ 예고편 시청건수는 1400만건을 넘었다. 이는 기존 넷플릭스 화제작이었던 ‘브리저튼’, ‘루팡’ 등보다 2배가 넘는 수준이다.

각국에서 ‘오징어 게임’ 인기 비결을 분석하고 드라마에 등장한 놀이와 음식 등에 대한 열풍이 이어지면서 ‘오징어 게임’ 출연진은 미국 NBC 인기 토크쇼에 등장하며 인기를 이어 간다. 넷플릭스 측은 “구체적인 명단을 밝힐 수 없지만 ‘오징어 게임’ 출연진이 오는 6일(현지시간) ‘지미 팰런쇼’(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에 출연한다”고 알렸다.

아마존 창업자인 제프 베이조스 의장도 지난 2일 자신의 트위터에 ‘오징어 게임’ 스틸컷과 미국 엔터테인먼트 매체의 기사를 올리며 “매우 인상적이고, 영감을 준다”며 “이 드라마를 빨리 보고 싶다”고 썼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도 이날 ‘오징어 게임’을 두고 “전 세계적인 현상’(global phenomenon)이 됐다면서 “넷플릭스 경영진도 예상하지 못한 결과”라고 전하기도 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원의 상금을 걸고 펼치는 서바이벌 게임을 그린 작품으로 배우 이정재, 박해수, 정호연, 위하준, 오영수, 허성태, 아누팜 트리파티 등이 출연했다.

허백윤 기자 baikyoon@seoul.co.kr
2021-10-0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