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우리가 사랑했던 그때 그 사람… 돋아난 추억이여 ‘테이크 온 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로 만나는 옛 스타들


▲ 노래 ‘테이크 온 미’로 유명한 노르웨이 밴드 아하(사진)와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로빈 윌리엄스의 다큐멘터리를 비롯해 ‘솔의 여왕’ 아레사 프랭클린, 동화 캐릭터 무민의 작가 토베 얀손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들의 삶을 다양한 형식으로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각 배급사 제공
극장가에서 세계가 사랑한 인물을 조명한 영화가 관객들을 기다린다. 깊어가는 가을, 예전 추억을 떠올리며 스크린으로 이들을 만나 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아-하: 테이크 온 미’는 노래 ‘테이크 온 미’로 우리에게도 친숙한 노르웨이 밴드 아하(a-ha)의 다큐멘터리다. 아하는 1985년 1집 ‘헌팅 하이 앤드 로’에 실린 노래로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끌면서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했다.

애니메이션과 실사를 결합한 ‘테이크 온 미’ 뮤직비디오는 아하를 세계적인 스타로 만든 결정적인 열쇠였다. 앨범을 만들어 레코드사를 찾아다녔지만 퇴짜를 맞는 과정, 제프 아예로프 워너브러더스 부사장을 만나 뮤직비디오로 큰 성공을 거두기까지, 그리고 세계적인 스타가 된 뒤 멤버들의 갈등을 담았다.
▲ 노래 ‘테이크 온 미’로 유명한 노르웨이 밴드 아하와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로빈 윌리엄스(사진)의 다큐멘터리를 비롯해 ‘솔의 여왕’ 아레사 프랭클린, 동화 캐릭터 무민의 작가 토베 얀손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들의 삶을 다양한 형식으로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각 배급사 제공
‘죽은 시인의 사회’(1989)의 영원한 ‘캡틴’,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로빈 윌리엄스가 2014년 8월 11일 자살로 갑작스레 생을 마감해 전 세계에 충격을 던졌다. 일부 언론이 그의 죽음을 두고 알코올중독과 마약을 언급하거나 사망 전 금전 상황이 악화됐다고 보도했지만, 죽음의 원인은 루이소체 치매라는 불치병이었다. 그의 아내 수전이 써 둔 기록을 복기하면서 시작하는 영화 ‘로빈의 소원’은 그가 죽음 직전까지 망상, 불면, 불안, 우울증, 편집증 등을 앓았다는 사실을 주변인들의 증언으로 풀어낸다. 윌리엄스가 살아생전 얼마만큼 자유롭고, 창의적이고, 인간미 있는 이였는지도 보여 준다.

▲ 노래 ‘테이크 온 미’로 유명한 노르웨이 밴드 아하와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로빈 윌리엄스의 다큐멘터리를 비롯해 ‘솔의 여왕’ 아레사 프랭클린(사진), 동화 캐릭터 무민의 작가 토베 얀손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들의 삶을 다양한 형식으로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각 배급사 제공
18개의 그래미 트로피를 거머쥔 ‘솔의 여왕’이자 52세에 최연소 카네기 공로상을 받은 인물. 바로 가수 아레사 프랭클린이다. 영화 ‘리스펙트’는 흑인 음악의 여왕으로 불리는 그의 일대기를 그린다. 목사인 아버지의 교회에서 노래를 시작한 그는 음반업계에 뛰어든 뒤 아버지와도 거리를 둔다. 1952년 ‘리스펙트’로 성공하고도 알코올중독에 빠지기도 했다. 뮤지컬 영화 ‘드림걸즈’(2006)에서 많은 이들의 심금을 울렸던 배우 제니퍼 허드슨의 열창을 다시 만끽할 수 있다.

▲ 노래 ‘테이크 온 미’로 유명한 노르웨이 밴드 아하와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스탠드업 코미디언 로빈 윌리엄스의 다큐멘터리를 비롯해 ‘솔의 여왕’ 아레사 프랭클린, 동화 캐릭터 무민의 작가 토베 얀손(사진)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들의 삶을 다양한 형식으로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각 배급사 제공
영화 ‘토베 얀손’은 어린이용 캐릭터 ‘무민’으로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핀란드 작가 토베 얀손의 이야기를 극화했다. 화가였던 얀손(알마 포이스티 분)이 우연히 그린 무민 캐릭터로 인기를 얻기까지, 언론사 사주인 아토스, 헬싱키 시장 딸이자 연극연출가인 여성 비비카와 자유로운 사랑을 나누기까지, 얀손의 삶을 담았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2021-10-0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