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슈퍼모델 티카 카마쥬, 태권도로 가꾼 탄탄한 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태권도 공인 검은띠 소유자인 슈퍼모델 티카 카마쥬(32)가 최근 자신의 SNS에 섹시 만점의 사진을 게시하며 매력을 뽐냈다.

카마쥬는 세계적인 속옷업체인 빅토리아 시크릿(Victoria’s Secret)과 패션브랜드 게스(GUESS)의 모델로 유명하지만, 한편으로 태권도 검은띠의 소유자로 팬들의 관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태권도로 단련된 탄탄한 신체가 런웨이와 스튜디오에서 더욱 빛을 발하며 남성 팬은 물론 여성 팬들의 커다란 지지를 얻고 있다.

178cm의 커다란 키, 진한 갈색의 눈과 화려한 금발 등 매혹적인 자태를 자랑하는 카마쥬는 모델에이전시의 눈에 띄어 13살부터 모델 활동을 시작했다. 특히 19살 때 미국의 유명 방송사인 CBC가 진행하는 ‘Victoria’s Secret Next Angel’에 참가하며 세계적인 관심을 끌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