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94세’ 송해, 추위 녹이는 따뜻한 미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최고령 방송인 송해(94)가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S에서 열린 KBS 1TV ‘아침마당’을 마치고 방송국을 나서며 정겨운 손인사를 하고 있다.

그는 자신을 주인공으로 한 다큐멘터리 영화 ‘송해 1927’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송해 1927’은 ‘전국노래자랑’의 MC로 수십년간 사랑받아온 송해의 인생사를 돌아보는 작품이다. 2021.11.9

뉴스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