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신혜♥최태준, 내년 1월 결혼…“소중한 생명 찾아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신혜와 최태준이 4년여의 열애 끝에 내년 결혼한다.

박신혜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23일 “박신혜 배우와 최태준 배우, 두 사람이 행복한 백년가약을 맺습니다”며 “지난 2017년부터 서로에게 힘이 되어 주는 사이로 만남을 이어 오던 두 사람이 2022년 1월 22일, 서울 모처에서 부부의 연을 맺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이와 더불어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 가운데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다”며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인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박신혜의 임신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또한 결혼에 관한 구체적인 사항은 양가 가족들을 배려하여 비공개로 진행되는 점 너그러운 마음으로 양해 부탁드린다”며 “두 사람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앞으로도 박신혜 배우는 여러분께 좋은 모습 보여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018년 3월 열애설이 불거지자 박신혜와 최태준은 “서로 힘이 돼주는 사이”라며 2017년 연말부터 교제를 시작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