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대한민국 치킨대전’ 박은영, 중식 필살기 공개….이채영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대한민국 치킨대전’
‘대한민국 치킨대전’ 박은영 셰프가 심사위원 이채영에게 감동을 선물했다.

3일 방송된 SBS FiL ‘대한민국 치킨대전’(이하 치킨대전) 5회는 본선 K-푸드 대표인 치킨과 떡을 활용하여 최강 궁합 치킨 요리를 만들어 내야 하는 ‘닭볶이를 만들어라’를 주제로 본선 두번째 대결이 진행됐다.

이날 박은영 셰프는 자신의 필살기인 중식 스타일의 닭볶이 ‘감추계떡’을 선보였다. ‘감추계떡’은 감자와 부추, 닭, 떡을 주재료로 사용한 음식. 특히 중국 부추의 향으로 닭고기 맛을 풍부하게 만들었다.

이에 심사위원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이연복 셰프는 “재료가 하나 하나 제 자리를 찾은 느낌이었다. 조화를 잘 맞췄다. 이제 제 자리를 찾은 느낌이다”라고 극찬했다. 히밥은 “제가 중국에서 학교 다녔는데 여기는 베이징이다”라고, 승우아빠는 “그 누구보다 강한 무기를 가지고 있는 분이다. 이런 색깔을 계속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호평했다.

특히 이채영은 눈물을 글썽이며 “감동을 받았다. 요리에 박은영 셰프의 마음이 녹아있는 것 같다. 그동안 마음 고생한 것이 느껴진다”고 찬사를 보냈다. 정성호 역시 “이걸(감추계떡) 보여주려고 자신을 안 보여준거다”라고 덧붙였다.

‘대한민국 치킨대전’은 K-치킨의 세계화를 위한 대국민 프로젝트. 매주 금요일 밤 11시 SBS FiL과 MBN에서 동시 방송되며 SBS MTV 매주 토요일 오후 1시 전파를 탄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