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스파이더맨’ 개봉 1주일만에 300만…코로나 무색한 흥행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스파이더맨:노 웨이 홈’이 개봉 일주일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코로나를 무색케 하는 흥행세를 보이고 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5일 개봉한 ‘스파이더맨:노 웨이 홈’은 21일 오전 7시 기준 전국에서 307만 8000여명의 관객을 모았다.

이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국내에서 개봉한 영화 가운데 가장 빨리 300만 관객을 넘긴 것으로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11일), ‘반도’(14일), ‘이터널스’, ‘모가디슈’(33일) 등의 기록을 훨씬 앞당겼다.

앞서 이 영화는 개봉 첫날 63만 4000여명의 관객을 모아 팬데믹 이후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올린 데 이어 3일째 100만, 4일째 200만 관객을 각각 돌파했다. 한국 대작 영화들이 대부분 설연휴로 개봉을 조정한 가운데, 22일 할리우드 영화 ‘킹스맨:퍼스트 에이전트’과 ’매트릭스:리저렉션’이 개봉을 앞두고 있어 연말 극장가에 해외 대작 열풍이 이어질 것인지 주목된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