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KCM 결혼, ♥ 상대는 9살 연하 회사원...“혼인신고 마쳐”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가수 KCM. 뉴스1
가수 KCM의 결혼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13일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KCM이 평생을 함께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다”며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인 자리에서 축복 속에 언약식을 했으며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상대는 9세 연하의 회사원이다.

소속사는 “KCM은 지난해 결혼을 결심하고 결혼식을 포함한 준비를 해왔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불가피하게 예식이 여러 차례 연기되며 발표도 미뤄지게 됐다”고 양해를 구했다.

두 사람은 추후 상황을 보며 결혼식을 준비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KCM 부부는 홀어머니를 모시기로 하고 경기도 김포에 세 식구가 함께할 보금자리를 마련했으며 3월 중 입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로서는 일정을 확정하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많은 분의 축하를 받고 한 분 한 분 대면해 고마운 마음을 전할 수 있는 결혼식 자리를 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KCM은 팬카페에 손편지를 올리고 “지난해 저의 남은 인생을 함께하고 싶은 한 친구와 평생을 함께하기로 약속했다”며 “팬분들께 가장 먼저 축하받고 싶다”고 전하기도 했다.

KCM은 2004년 1집 앨범 ‘뷰티풀 마인드’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흑백사진’, ‘은영이에게’, ‘버릇처럼 셋을 센다’ 등 히트곡을 발표했다.

임효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클로이김 “평창올림픽 금메달 쓰레기통에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사상 최초로 여자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2연패가 유력한 재미교포 2세인 ‘보드 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