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TV 하이라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켓 vs 격투… 동계 vs 복근
스포츠 전설들의 8강 매치


●전설체전(JTBC 오후 9시)

각 스포츠 종목을 대표하는 선수끼리 축구팀을 결성, 자존심을 걸고 대결을 펼친다. 개막 경기에서 연예부가 야구부를 꺾고 4강에 진출하는 이변이 일어난 가운데 이날 2회 방송에서는 라켓부 대 격투부, 동계부 대 복근부의 8강전이 펼쳐진다. 격투부가 이름에 걸맞게 거친 몸싸움을 자랑하자 라켓부의 이용대는 “무섭다”며 속마음을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동계부와 복근부의 경기 역시 전설들 사이 빅매치로 관심을 받는다.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두 경기 중 한 경기는 무승부로 인한 승부차기까지 진행돼 과연 어느 쪽이 승자가 될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아낸다. 방송인 김성주와 개그맨 정형돈, 축구 선수 출신 안정환과 이동국이 진행을 맡아 경기를 유쾌하게 풀어간다.

2022-01-1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