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TV 하이라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첫 테스트부터 ‘침대 농구’
‘운동 꽝’ 언니들의 도전기


●언니들이 뛴다마녀체력 농구부(JTBC 밤 9시)

‘운동 꽝’ 언니들의 생활 체육 도전기를 담은 농구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스포츠 예능 열풍을 일으킨 ‘뭉쳐야 찬다’와 ‘뭉쳐야 쏜다’ 제작진이 뭉쳤다. ‘람보 슈터’ 문경은이 감독을, ‘뭉쳐야 쏜다’에서 코치로 활약한 ‘매직 히포’ 현주엽이 코치를 맡는다. 코미디언 정형돈은 팀 매니저로 활약한다. 주전 선수로는 코미디언 송은이, 장도연, 배우 고수희, 옥자연, 임수향, 가수 별, 전 아나운서 박선영, 댄서 허니제이가 나선다. 운동과 담을 쌓고 지낸 지 오래인 ‘운동 무식자’들답게 첫 만남부터 저질 체력과 하지불안증, 천식 등을 호소한다. 아니나 다를까 첫 실력 테스트에서 ‘침대 농구’를 선보이는데, 문 감독은 막막한 듯 실소를 터뜨렸다는 후문이 전해진다.

2022-02-1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