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삭발한 정준하, 하정우 닮은꼴 등극…머리 민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C ‘놀면 뭐하니’ 예능 캡처. 2022.02.19
방송인 정준하가 삭발을 한 후 하정우 닮은꼴에 등극했다.

19일 방송된 MBC 예능 ‘놀면 뭐하니?’(이하 ‘놀뭐’) 125회에서는 정준하의 삭발한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유재석은 하하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했다. 유재석은 “하하가 확진되는 바람에 2주 만에 인사드리는데 4명밖에 인사 못 드린다”며 “하하는 몸이 좀 아프다. 열도 있고 건강 회복하고 다음주 쯤 인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유재석은 이어 정준하와 하하의 삭발을 언급했다.

유재석은 “(두 사람이) 게임 유튜브를 하면서 공약으로 삭발을 했다”며 “나는 하하는 100번 이해한다. 걔는 그런 일을 많이 하고 다니니까. 그런데 준하 형은 왜 거길 따라가서”라고 의문을 드러냈다.

이에 정준하는 “‘놀면 뭐하니’도 새로 시작하고”라며 프로그램 핑계를 대자 유재석과 신봉선은 “우리 프로와 무슨 상관이냐”, “심지어 여기 와도 열심히 하지 않잖나”라고 일침을 가했다.

유재석이 “들리는 얘기로는 자기 삭발하니 하정우 닮았다고. 왜 그런 소리를 하고 다니냐”고 하자, 정준하는 “하고 다니는게 아니라 들려오는 소리다”라고 변명했다.

이에 유재석이 “지금 진짜 하정우 씨 닮았다고 생각하냐”고 묻자 정준하는 “네”라며 즉석에서 하정우의 김 먹방을 흉내냈다.

정준하의 개그에 유재석은 “(하정우가) 조금 있다. 다음에 김 준비하겠다”며 납득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