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서울포토] ‘오징어 게임’ 이정재·정호연, 美배우조합 남녀주연상 쾌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한 배우 이정재와 정호연이 27일(현지시간) 미국배우조합(SAG)이 수여하는 남녀주연상을 받았다.

이정재는 이날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샌타모니카 바커행어 이벤트홀에서 열린 SAG상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정호연은 여우주연상을 각각 수상했다.

한국 배우가 TV 드라마 연기로 SAG 남녀주연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 비영어권 드라마 배우가 미국 배우조합이 주는 연기상을 받은 것도 최초다.

앞서 ‘오징어 게임’은 TV 드라마 스턴트 부문 앙상블상을 받았다.

AP·AFP·로이터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