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영애, 우크라에 1억원 기부 “참전용사 가족, 참혹함 알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이영애
연합뉴스
배우 이영애가 러시아의 침공으로 참사를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는 1일 트위터에 이영애가 우크라이나 국민들에게 보낸 1억원 수표와 편지를 공개했다.

이영애는 편지에 “전쟁을 겪은 참전 용사의 가족으로서 전쟁의 참혹함을 누구보다도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면서 “어서 빨리 우크라이나에 전쟁이 멈추고 평화가 정착되길 간절히 소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크라이나 국민 모든 분의 안녕과 무사를 기도드린다”며 “자유와 평화를 사랑하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희망과 용기를 잃지 마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노마렌코 대사는 “이영애의 편지와 재정적 도움에 감동했다”며 “기부금은 러시아 침공 피해자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영애의 아버지는 6·25 참전용사이며, 시아버지는 육사 출신으로 베트남전에 참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연 기자
2022-03-0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