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동현·박나래·키·한해·넉살·붐…‘놀토’ 코로나 확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출연진이 줄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tvN에 따르면 ‘놀라운 토요일’ 출연진 중 김동현과 박나래, 키, 한해, 넉살, 붐이 최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녹화에는 지장이 없을 전망이다. ‘놀라운 토요일’ 팀은 격주로 녹화를 진행한다. tvN 측은 “이번 주에는 ‘놀라운 토요일’ 녹화가 없다”고 밝혔다.

현재 돌파 감염된 출연자들은 방역당국 지침에 따라 자가 격리하며 재택 치료를 이어가고 있다. 기타 스케줄들은 전면 취소하고 휴식 및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