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여정, 레이디가가와 함께 아카데미 시상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윤여정이 2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유니언 스테이션에서 열린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의 순자 역으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하고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AFP 연합뉴스
배우 윤여정이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시상에 나선다.

아카데미 시상식 측은 3일(현지시간)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첫번째 시상자 리스트를 발표했다.

할리우드 배우 케빈 코스트너, 레이디 가가, 조 크라비츠, 로지 페레즈, 크리스 락과 함께 윤여정도 이름을 올렸다.

윤여정은 지난해 개최된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전년도 수상자가 성별만 바꿔 동일한 부문만 시상하는 관례에 따라, 윤여정 씨는 올해 오스카 남우조연상 시상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미국 버라이어티는 최근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영향을 미친 여성’ 중 한 명으로 윤여정을 선정하기도 했다. 매체는 윤여정에 대해 “40년 넘게 뛰어난 성적을 내고 있었지만 미국이 알아차리는 데 2021년까지 걸렸다”고 소개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