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54세 구준엽 결혼 발표…상대는 ‘대만 금잔디’ 서희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구준엽(왼쪽)-쉬시위안(서희원)
그룹 클론 구준엽(54)이 대만 배우 서희원(쉬시위안, 47)과 결혼 소식을 전했다.

구준엽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 결혼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20년 전 사랑했던 여인과 매듭 못지은 사랑을 이어가려한다. 그녀의 이혼 소식을 듣고 20년 전 그 번호를 찾아 연락을 해 보았다. 다행히 그 번호 그대로여서 우린 다시 연결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구준엽은 “이미 많이 지나간 시간 더이상 허비할 수 없어 제가 결혼을 제안했고 그녀도 받아들여 혼인신고만 하고 같이 살기로 결정했다”며 “저의 늦은결혼이니 만큼 여러분들의 응원과 축복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구준엽은 현재 DJ와 아티스트로 활동 중이며 최근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남다른 패션 감각을 보여주기도 했다.

구준엽의 아내 서희원은 2001년 대만판 ‘꽃보다 남자’인 ‘유성화원’에 출연하면서 얼굴을 알렸다. 한국에서도 방송된 바 있는 ‘유성화원’은 일본 원작 만화 ‘꽃보다 남자’를 드라마화 한 것으로, 그녀는 극중 한국 ‘꽃남’에서의 금잔디 역할과 같은 여주인공 산차이 역을 맡았다. 서희원은 2001년 중국인 사업가 왕샤오페이와 결혼해 슬하에 1남1녀를 뒀으나 지난해 파경을 맞았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