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착] 세븐틴 민규, 女스텝과 스킨십 영상 확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세븐틴 민규
뉴스1, 온라인커뮤니티
세븐틴 민규가 백스테이지에서 여성 스텝과 장난 섞인 스킨십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비판을 받고 있다.

지난 9일 트위터와 유튜브 등에는 민규가 여성 스텝을 안아 올리는 영상이 확산됐다. 영상은 지난해 12월 17일 KBS ‘가요대축제’에서 찍힌 것으로, 30초 분량이다. 영상에는 민규가 한 여성 스텝과 대화를 나누다 뒤에서 안아 올리는 장면이 담겼다. 당시 자리에는 같은 세븐틴 멤버인 에스쿱스와 버논도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인터넷상에서는 공개된 장소에서 여성 스텝과 스킨십은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이어졌다. 유튜브 댓글 창에는 “아이돌로서 적절치 못한 행동”, “이성 스텝과 저런 행동을 했다는 게 실망스럽다”, “장소는 좀 가려가면서 했으면” 등의 댓글이 달렸다.

일부 팬은 민규의 과거 사생활 논란을 언급하며 자중할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민규는 2020년 4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서울 이태원 주점을 방문한 사실이 알려져 비판을 받았다. 지난해 3월에는 민규가 제작한 콜라주 작품이 여성 혐오 논란에 휘말리기도 했다. 해당 작품엔 사지가 절단된 여성과 카메라를 든 남성의 모습이 담겨 있어 불법 촬영을 연상시킨다는 지적이 나왔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