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정재·정호연·박해수, 美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자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타모니카에서 열린 제28회 미국 배우조합상(SAG) 시상식에 참석한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출연진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정재, 정호연, 김주령, 아누팜 트리파티, 박해수.
AP 연합뉴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주역들이 미국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나선다.

11일 방송가에 따르면 배우 이정재·박해수·정호연이 크리틱스초이스협회(CCA)가 발표한 제27회 미국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자 명단에 올랐다.

명단에는 영화 ‘미나리’의 앨런 킴·미국 유명 방송인 지미 키멜·배우 크리스틴 위그·켄 정 등이 포함됐다.

이정재·박해수·정호연은 수상자로도 무대에 오를지 눈길이 쏠린다.

‘오징어 게임’은 드라마 시리즈 작품상·최우수 외국어 시리즈상·드라마 시리즈 남우주연상(이정재) 등 3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세 배우는 시상식 참석을 위해 미국으로 출국했거나 출국할 계획이다.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에 따르면 이정재는 전날 미국으로 출국했다. 박해수는 이날 출국 예정이다. 지난 27일 미국 배우조합상(SAG) 시상식 이후 해외 스케줄을 소화해온 정호연은 최근 프랑스 파리에서 미국으로 이동한 상태다.

황동혁 감독도 응원차 시상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오영수·위하준·허성태·아누팜 트리파티 등은 다른 일정으로 불참한다.

크리틱스초이스는 미국 방송·영화 비평가들로 구성된 CCA가 주관하는 시상식이다. 올해는 한국 시각으로 14일 오전 9시에 열린다.

▲ 2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타모니카에서 열린 제28회 미국 배우조합상(SAG) 시상식에 참석한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출연진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정재, 정호연, 김주령, 아누팜 트리파티, 박해수.
게티/AFP 연합뉴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