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요원·추자현 녹색어머니회…승무원인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녹색어머니회’ 정복을 입은 엄마들의 위풍당당한 모습이 공개됐다.

오는 4월 6일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은 초등 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형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 출연 배우들은 정복을 입고 우아한 자태를 뽐냈다.

‘그린마더스클럽’은 이요원(이은표 역), 추자현(변춘희 역), 김규리(서진하 역), 장혜진(김영미 역), 주민경(박윤주 역) 다섯 배우의 모습이 담긴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다섯 배우는 ‘녹색어머니회’ 정복을 입고 미소를 지으며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