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수 김민우, 자동차 딜러로 변신 “부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가수 김민우가 자동차 딜러로 변신한 근황을 알렸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캡처
가수 김민우가 자동차 딜러로 변신한 근황을 알렸다.

12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가수 출신 자동차 딜러 김민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입영열차 안에서’를 부른 가수 김민우는 “TV에서 뵙던 유명한 분들 뵈니까 신기하다. 입영열차만 타던 시절을 생각하다가 요즘에는 자동차를 타고 다닌다. 너무 신기하다”고 출연 소감을 말했다.

최은경이 “자동차 딜러로 변신한 이야기는 다 안다. 여전히?”라고 묻자 김민우는 고개를 끄덕였다.

이어 김민우는 “지금은 부장인데. 세일즈의 마스터다. 영업에서 제일 마지막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최홍림은 “이제 곧 퇴직할 때가 됐다”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민우는 “맞다”고 맞장구를 쳤다.

함익병이 “영업은 퇴직이 없다. 사장님이 되는 거다”고 말하자 김민우는 “어려운 일이지만 한 번 계획해 보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