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BS 퇴사’ 김수민 아나 깜짝 결혼…남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수민(26) 전 SBS 아나운서가 웨딩사진을 공개했다. 2018년 1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SBS 역대 최연소 아나운서로 입사한 김수민은 지난해 6월 SBS에서 퇴사했다.

김수민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닮고 싶은 사람과 평생 닮아갈 생각에 행복합니다. 옳고 그름, 중요한 것과 중요하지 않은 것을 함께 잘 분별하며 하나보다 나은 둘로 살겠습니다. 축복해주신 모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려요”라며 웨딩사진을 공개했다.

김수민은 블로그에는 “엎질러진 물”이라며 “어떻게 말해야할지 고민이 많았다. 남편은 재벌도 아니고 내 뱃속에 든 것도 똥뿐인데. 내가 결혼했다고 이야기하면 다들 ‘???’ 하실테니. 저번 달에 부부가 됐다. 구청에 가서 신고했다. 그렇다. 내 인생은 세 글자로 하면 노빠꾸다”라며 지난 2월 14일 혼인신고를 한 서류를 공개했다.

김수민은 “혼인신고 시에 태어날 자녀의 성 씨를 정할 수 있었다”며 엄마 성씨를 물려주겠다는 합의서를 냈다고 밝혔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