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유미 “‘물어보살’ 서장훈 조언, ‘싱어게인2’ 출연에 도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신유미. 서울신문DB
신유미가 서장훈의 현실적인 조언이 ‘싱어게인2’ 출연에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1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싱어게인2’ TOP6 멤버 신유미 박현규 윤성 김소연 김기태가 출연했다.

신유미는 이수근, 서장훈이 진행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 적이 있다. 신유미는 “그때 고민이 보컬 선생님으로서 많이 유명한데 가수로서 잘해보고 싶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레슨이 부담스러웠다. 그러니까 서장훈이 시간당 100만 원을 받으라고 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서장훈의 조언이 성의가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자 김희철은 강호동은 행복하지만 뜬구름 잡는 이야기를 하는 스타일이고 서장훈은 냉철하지만 현실적인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요즘은 현실적인 스타일이 더 통한다고 덧붙였다.

서장훈은 “신유미가 노래는 잘하는데 어려운 노래를 하더라. 본인만의 스타일이 있었다. 그래서 대중과 좀 더 소통하라고 했었다”고 말했다. 신유미는 서장훈의 조언이 도움이 됐고, ‘싱어게인2’에 출연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신유미는 “서장훈에게 꼭 고맙다고 말하고 싶었고, 가수가 되어서 이 자리에 와서 기쁘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