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닉쿤, 폭삭 늙었던 모습 어디에…원조 프린스 컴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닉쿤 SNS 캡처
보이그룹 2PM 닉쿤의 근황이 공개됐다.

앞서 수척해진 모습이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던 닉쿤은 다시 원조 프린스 외모로 돌아왔다.

28일 닉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그의 근황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 속 닉쿤은 마치 봄의 상큼함이 느껴지는 노란색 가디건을 입고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앞서 그는 말끔했던 이전과의 모습과는 달리, 어딘가 수척해진 외모가 팬들도 깜짝 놀라게 했다.

알고보니 영화 촬영차 역할에 맞게 분장했던 것이었다.

이후 닉쿤은 현재 영화촬영을 마친 듯 다시 말끔한 원조 아시아 프린스 외모로 컴백했으며 이 모습이 팬들에게도 반가움을 안겼다.

한편, 닉쿤은 세계적인 연기자들과 호흡을 맞춘 할리우드 영화 ‘더 모델라이저’(The Modelizer)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