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나은·송희주, ‘두 명의 비너스’ 최강 섹시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명이 아닌 두 명의 비너스가 동시에 팬들 앞에 섰다.

최근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는 올해 4월호 커버걸로 낙점된 ‘심쿵’ 미녀 한나은과 송희주의 표지컷을 선공개했다.

지난해 열린 ‘2021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에서 커머셜모델 종목을 제패한 ‘비너스’ 한나은과 송희주는 선공개된 표지컷에서 남성 독자들의 가슴을 ‘심쿵’하게 하는 최강의 섹시미와 환상의 케미로 시선을 강탈했다.

한나은과 송희주는 지난해 7월 25일에 열린 ‘2021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에서 각각 커머셜모델 여자 그랑프리와 커머셜모델 오픈 톨 1위를 차지하며 혜성처럼 등장했다.

특히 머슬마니아 대회에서 높은 인기를 자랑하며 어느 종목보다 경쟁이 치열한 커머셜모델에서 그랑프리와 1위를 거머쥔 한나은과 송희주는 빛나는 미모와 완벽한 몸매 그리고 타고난 끼를 바탕으로 차세대 스포테인먼트의 스타로 발돋움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