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예진 결혼식날 막내린 ‘서른, 아홉’…자체 최고시청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연 배우 손예진 결혼 소식과 시작
결혼식날 종영…‘눈길’

▲ 손예진(가운데)·전미도(왼쪽)·김지현 주연의 JTBC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 인스타그램
손예진·전미도·김지현 주연의 JTBC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이 자체 최고시청률로 종영했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된 ‘서른, 아홉’ 최종회 시청률은 8.1%(비지상파 유료가구)였다.

전날 방송에서는 시한부 판정을 받았던 정찬영(전미도 분)이 주위 사람들의 보살핌 속에 세상을 떠나고 남겨진 사람들이 살아가는 모습이 담겼다.

동갑내기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이 작품은 손예진이 연인 현빈과의 결혼 소식을 알린 직후 시작했다. 마지막 회는 두 사람의 결혼식 날 방영돼 주목받았다.

‘서른, 아홉’은 방송 3회 만에 시청률 7.7%를 돌파했으며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전세계 8위를 기록했다.

한편 같은날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킬힐’은 2.6%(비지상파 유료가구), IHQ·MBN 드라마 ‘스폰서’는 0.9%(MBN 기준·비지상파 유료가구)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 배우 손예진. 인스타그램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