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현주, 국회의원 부인 역할 맡는다…SBS 새 드라마 ‘트롤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회의원 부인 비밀 세상에 알려져
부부가 겪는 딜레마 담을 예정
▲ 배우 김현주.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배우 김현주가 하반기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트롤리’ 주인공을 맡았다고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일 알렸다.

‘트롤리’는 과거를 숨긴 채 조용히 살던 국회의원 아내의 비밀이 세상에 밝혀지면서 부부가 마주하게 되는 딜레마·선택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김현주는 책 수선실을 운영하는 책 수선가이자 국회의원의 부인 김혜주 역할을 맡는다.

혜주는 조용하고 평범한 삶을 원하는 인물로 단 한 번도 언론에 노출된 적이 없지만 일련의 사건을 계기로 숨겨왔던 비밀이 드러나면서 갈등에 처한다.

‘트롤리’는 드라마 ‘홍천기’를 연출한 김문교 감독과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류보리 작가가 만드는 작품이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