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故 장국영, 벌써 19주기…‘홍콩 영화 대표 배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천녀유혼’의 장국영. 서울신문DB
홍콩 배우 고(故) 장국영의 19주기다.

장국영은 지난 2003년 4월1일 홍콩에서 스스로 세상을 떠났다. 1956년생인 장국영의 사망 당시 나이는 47세다.

1976년 홍콩 ATV 아시아 뮤직 콘테스트에서 2위로 입상하며 데뷔한 장국영은 1986년 오우삼 감독의 ‘영웅본색’을 통해 영화 배우로 인지도를 높였다.

1987년 ‘천녀유혼’에서 왕조현과 훌륭한 ‘케미’를 보여준 후 아시아권 인기 스타로 부상했다.

가수 겸 배우였던 장국영은 주윤발·성룡 등과 함께 80년대 홍콩 영화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대표적인 배우로 기억되고 있다.

대표작으로는 ‘아비정전’·‘동사서독’·‘백발마녀전’·‘금지옥엽’·‘패왕별희’·‘춘광사설’·‘해피투게더’ 등이 있다.

홍콩뿐 아니라 우리나라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장국영을 기억하기 위해 CGV에서는 지난달 23일부터 오는 5일까지 ‘더(THE) 장국영 특별전’을 진행 중이다.

전국 20개 CGV에서 ‘해피투게더 리마스터링’·‘아비정전’·‘동사서독 리덕스’ 등 3편을 상영하고 CGV용산아이파크몰·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서면 등 3개 극장에서는 ‘부에노스 아이레스 제로 디그리’·‘동성서취’도 관람 가능하다.
▲ 장국영. 서울신문DB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