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돌싱 김준호♥‘9살 연하’ 김지민과 열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김준호와 김지민이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두 사람이 결혼까지 골인할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4일 ‘김준호, 김지민 결혼설이 나오는 진짜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김준호와 김지민의 소속사인 JDB엔터테인먼트는 3일 “KBS 공채 개그맨 선후배 사이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인 김준호, 김지민이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열애를 인정했다.

김준호가 힘든 일이 있을 때마다 김지민이 위로하며 큰 힘을 줬고, 서로 좋은 감정을 가지고 선후배 사이를 이어오다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전해졌다.

이진호는 소속사의 말을 되짚으며, 김준호가 2018년 이혼과 2019년 ‘내기 골프 논란’으로 KBS2 예능프로그램 ‘1박 2일’에서 하차하며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알렸다.

그는 “이 일로 김준호가 정신적으로 상당히 큰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이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김지민이 힘이 되어준 것”이라면서 “사실상 두 사람의 만남은 상당히 오래됐다는 걸 알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은 2~3년 전부터 썸(연인 관계는 아니지만, 서로 사귀는 듯 가까이 지내며 호감을 가진 관계) 이상의 관계였다. 측근들로부터 이들이 연인 관계로 알고 있다는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선후배를 넘어 썸 이상의 관계를 이어오던 두 사람이 열애를 공개한 데는 결혼 수순이라고 볼 수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준호는 1999년 KBS 14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고, 김지민은 2006년 KBS 21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두 사람은 ‘개그콘서트’ 등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고, 현재 같은 소속사에서 한솥밥을 먹고 있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