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60억 건물주’ 스윙스, 건물에 건 현수막…자기애 가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래퍼 스윙스가 공사 중인 건물 외관을 자랑했다.

지난 4일 스윙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행 중 ㅋㄷㅋㄷ”이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공사 중인 건물 모습이 담겨있다. 건물에는 스윙스의 얼굴과 함께 ‘돈가스 좋아하세요?’라는 문장이 적힌 현수막이 걸려있다.

무엇보다 도로 한복판을 완전히 장악한 으리으리한 건물이 벌써부터 눈길을 사로 잡고 있다.

앞서 스윙스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디어 내 첫 건물을 내 주제에 공투로 구하게 됐고.. 지금은 매입 후 1년 가까이 기다리다가 이제야 리모델링 공사 들어갔다”라며 건물주가 됐다는 사실을 밝힌 바 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