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4년 만에 4인 체제로 돌아온 빅뱅 ‘봄여름가을겨울’ 멜론 톱100 1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빅뱅이 4년 만에 발표한 신곡 ‘봄여름가을겨울’이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 멜론 ‘톱 100’ 차트 1위를 차지했다. 그간의 논란에도 불구하고 신곡이 인기를 얻으면서 빅뱅이 추후 활동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는 관측이 나온다.

5일 YG엔터테인먼트는 “빅뱅의 신곡이 발매 직후 아이튠즈 33개 지역에서 1위를 차지하고, 중국과 일본 최대 음원 사이트인 QQ뮤직, 라인뮤직에서도 각각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 곡은 빅뱅이 2018년 3월 발표한 싱글 ‘꽃 길’ 이후 약 4년 만의 신곡이고, 클럽 ‘버닝썬’ 사건에 연루된 멤버 승리의 탈퇴 후 4인 체제로 내놓는 첫 음악이다.

빅뱅은 승리 외에도 멤버 지드래곤과 탑의 대마초 흡연 등 구설이 끊이지 않았다. 이번 신곡 발표를 두고도 컴백에 대해 곱지 않은 시선이 이어졌다. 이 같은 비판에 반박하기라도 하듯 빅뱅은 신곡에서 ‘변할래 전보다는 더욱더 좋은 사람 더욱더’라는 가사로 새 다짐을 전한다.



김정화 기자
2022-04-0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