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녀시대가 어쩌다…제시카, 中 걸그룹 서바이벌 예능 촬영 현장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의 중국 예능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 5일 중국 연예 매체들은 후난TV 걸그룹 서바이벌 프로그램 ‘승풍파랑적저저3’ 촬영 현장 목격담을 보도했다.

이날 ‘승풍파랑적저저3’은 최근 창사에서 진행됐던 첫 무대 녹화에 이어 두 번째 촬영을 진행했다. 촬영장에는 제시카 외 닝징, 질리안 청, 왕린링, 황샤오레이, 주제징 등이 함께했다. 앞서 유출됐던 명단과 거의 일치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제시카가 반팔티셔츠에 레깅스를 입고, 자신의 숙소로 향해 걸어가고 있다. 또 편한 옷차림의 제시카가 다른 출연자들과 밝게 웃고 장난을 치며 게임을 즐기는 모습도 공개됐다.

한편 ‘승풍파랑적저저’는 30대 이상 여성 연예인들의 걸그룹 재데뷔기를 다룬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이 과정에서 제시카가 ‘조선족’으로 오디션에 참가한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이와 관련해 제시카 측은 “중국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은 맞지만 우리 쪽에서 프로필을 작성해 방송사 쪽에 전달한 적도 없고 방송사에 문의하니 본인들이 작성한 것이 아니라고 했다. 방송사 측에 해당 프로필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에 대한 입장을 내달라고 요청해 둔 상태”라고 해명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