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민호 “베드신 촬영 전 심리상담 진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민호가 애플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주목받고 있다.

지난 5일 패션 매거진 데이즈드는 이민호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해당 인터뷰에서 이민호는 남달랐던 ‘파친코’ 제작 환경에 대해 언급했다. 이민호는 “세트장 규모를 보고 놀랐다”며 입을 열었다.

그는 “로케이션 장소인 캐나다에 일제강점기 한국의 수산시장을 재현한 세트가 있었는데, 아침에 1.5t 트럭 몇 대가 생물 해산물을 싣고 와서 세팅하는 걸 보면서 이 작품의 디테일이나 규모를 새삼 실감했다”고 말했다.

이어 “심지어 키스신이나 베드신을 촬영하기 전에는 전문가가 연기하는 배우들을 인터뷰하며 현재 감정과 심리에 관한 상담을 진행한다”며 “그런 디테일들이 남달랐다”고 설명했다.

‘파친코’에서 고한수 역을 맡은 이민호는 몰입도 높은 연기를 보여주며 국내를 비롯해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파친코’는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에 선정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고국을 떠나 억척스럽게 생존과 번영을 추구하는 한인 이민 가족 4대의 꿈과 희망을 담아낸 드라마다. 이민호를 비롯해 배우 윤여정, 김민하, 진하 등이 출연한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