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죄송합니다, 다시는” 유치장에 갇힌 량현량하의 량하…무슨 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량현량하의 량하가 철창에 갇힌 모습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려 팬들의 가슴을 쓸어내리게 했다.

량하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량하효과. 하…죄송합니다…다시는 #량현량하인 척 안 하겠습니다. 사실 저 #가짜 입니다 #가짜 가수 #가짜 연예인 #학교를 안갔어 #춤이 뭐길래 #작은약속”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철창에 혼자 갇혀 있는 량하가 고개를 푹 숙인 채 근심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는 실제 상황은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한 네티즌이 량하에게 “이게 뭐예요?”라고 묻자 그는 “세트장이에요”라고 설명하며 오해를 불식시켰다. 이와 함께 량하는 “#세트장 #체험”이라고 해시태그를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량하는 쌍둥이형 량현과 함께 2000년 초반 량현량하로 활동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