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혜윤 주연 ‘불도저에 탄 소녀’, 피렌체한국영화제 초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뉴스1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감독 박이웅)가 7일 개봉하는 가운데, 같은 날 제20회 이탈리아 피렌체한국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한국과 이탈리아 관객들을 동시에 만난다.

‘불도저에 탄 소녀’가 2022년 피렌체한국영화제에 초청돼 7일부터 15일까지 상영된다.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는 갑작스런 아빠의 사고와 살 곳마저 빼앗긴 채 어린 동생과 내몰린 19살의 혜영이 자꾸 건드리는 세상을 향해 분노를 폭발하는 현실 폭주 드라마다.

앞서 ‘불도저에 탄 소녀’는 부산국제영화제와 오사카아시안영화제에서 선보여 평단과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고 국내 개봉을 앞두고 독립 예술영화 예매율 1위에 올랐다.

배우 김혜윤은 ‘불도저에 탄 소녀’로 처음 장편영화의 주연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그는 한쪽 팔에 용문신을 하고 어린 동생과 집을 지키기 위해 아빠의 사고에 대한 진실을 파헤치는 혜영 역을 맡아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불도저에 올라타는 인물을 실감나게 연기한다. 또한 개성파 연기자 배우 박혁권과 영화 ‘범죄와의 전쟁’ 드라마 ‘경찰수업’ ‘쌍갑포차’ 등의 오만석, 또한 가수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예성도 관람에 즐거움을 더한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