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현무와 결별’ 이혜성, 퉁퉁 부은 민낯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음엔 더 적나라하게 찍을 것” 
▲ 이혜성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전현무와 한때 연인 사이였던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혜성이 굴욕 없는 민낯을 공개했다.

지난 6일 이혜성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 ‘혜성이’에 ‘민낯부터 풀메까지 방송 메이크업 Before&After 촬영가는 날 Get Ready With Me’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날 이혜성은 서울 강남구의 한 샵에서 방송에 앞서 메이크업을 받는 영상을 공개했다.

그는 “오늘 tvN ‘벌거벗은 세계사3’ 녹화가 있다”며 민낯으로 샵을 찾았다. 하지만 이날 이혜성은 메이크업 전에도 굴욕 없는 미모를 자랑하고 있었다.
▲ 이혜성 인스타그램 캡처
이혜성은 메이크업을 받으며 스타일리스트를 향해 “저 오늘 조금 부었냐”고 물었다. 이에 스타일리스트는 “엄청까지는 아니고 아주 조금 부었다. 눈만 살짝 그렇다”고 답했다.

이에 이혜성은 “어제 분명히 저녁을 일찍 먹고 잤는데 (마법날이) 다가올 때 몸에 물이 차오르는 느낌”이라면서 “전전날에는 미친 듯이 먹긴 했는데 그래도 어제는 녹화 전날이라고 샐러드 먹고 그랬는데 호르몬은 피할 수가 없는 것 같다”고 식욕 따른 고충에 대해 털어놨다.

메이크업을 끝마친 이혜성은 더욱더 또렷해진 이목구비에 만족해하며 구독자들을 향해 “다음에는 더욱 적나라하게 영상을 찍어보도록 하겠다”며 웃음 지었다.

한편 이혜성은 지난달 2월 전 아나운서 선배 전현무와 공개 연애를 하다가 지난달 2월 소속사를 통해 공식적으로 결별을 발표했다.
▲ 이혜성 인스타그램 캡처
▲ 이혜성 인스타그램 캡처


강주리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